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6936 0432020052560326936 06 0601001 6.1.11-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97345000 1590397443000 related

[스브스타] "그때도 지금도 나"…한소희가 과거 사진 논란에 보인 '쿨한' 반응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열연을 펼친 배우 한소희가 앞서 공개된 과거 사진을 둘러싼 일각의 부정적인 시선에 개의치 않는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소희는 오늘(25일) 진행된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 종영 인터뷰에서 "과거 사진들이 논란이 됐을 때 당황하지 않았냐"는 질문에 "그때 모습도 저고, 지금의 모습도 저라서 당황하지 않았다"고 답변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소희는 드라마를 통해 큰 인기를 얻으면서 모델로 활동하던 과거 모습이 덩달아 주목받기도 했습니다. 팔 안쪽에 문신을 하고, 흡연을 하는 등 현재 이미지와 상반되는 한소희의 모습에 부정적인 시선도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논란에 한소희는 "그때 생각과 지금 생각이 크게 다르지 않다"면서 "이 일을 하면서 생겨난 제약과 생활들로 조금씩 다듬어져 완성된 게 지금의 제 모습"이라는 소신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한소희는 "불륜녀인 여다경을 연기하는 제가 원래 어떤 애인지 궁금해서 관심을 주셨던 것 같다"며 "극 중 이미지와 정반대여서 과거의 제 모습을 여성 팬들이 좋아해주신 것 같아 감사하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또 "불과 3~4년 전의 모습이어서 과거라고 말하는 것도 민망하다.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 어떤 연기를 하게 될지 모르겠지만 더 다듬어진 상태로 나오고 싶다"고 연기에 대한 열정도 드러냈습니다.

한소희는 아직 배역을 완전히 떠나보내지 못했다면서 "연기 인생을 살면서 이런 작품을 또 만날 수 있을까 생각이 들어 보내기가 더 아쉬운 것 같다. 그래도 너무 많은 사랑을 주셔서 기분 좋게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SBS 스브스타)
지나윤 에디터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