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7237 0412020052560327237 03 0304001 6.1.11-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98499000 1590398527000 related

현대重, 조선사업대표 이상균 사장으로 교체…권오갑 회장 “잇따른 안전사고에 송구”

글자크기
뉴스웨이

현대중공업 이상균 조선사업대표.

[뉴스웨이 김선민 기자]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중공업의 잇따른 안전사고에 대해 사과했다.

현대중공업은 잇따른 중대재해 발생과 관련해 조선사업대표를 사장으로 격상시켜 생산 및 안전을 총괄 지휘토록 하는 안전대책 강화방안을 마련하고, 이상균 현대삼호중공업 사장을 조선사업대표에 선임하는 인사를 전격 단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지난 21일 울산 조선소에서 작업 중이던 하청업체 근로자가 숨지는 등 올해 들어서만 근로자 4명이 잇따라 숨진 데 따른 보완책 성격이 강하다. 사고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고용노동부는 현대중공업에 대해 특별근로감독을 벌이기도 했다.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은 이날 "잇따른 현대중공업의 중대 재해로 지역 사회는 물론 국민에게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송구스럽다"고 사과했다.

권 회장은 "기존의 안전대책이 실효성을 잃은 것은 아닌지 근본적인 차원에서의 재점검이 필요하다"며"안전시설 및 교육, 절차 등 안전대책 전반에 걸친 재점검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하수 부사장은 안전사고 발생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자진 사임했다. 또 현대중공업은 기존 생산본부를 안전생산본부로 확대 개편하는 한편, 향후 안전시설 및 안전 교육 시스템 등을 재점검 해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인적·물적 재원 투입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한편 이 사장의 이동에 따라 공석이 된 현대삼호중공업 대표에는 김형관 부사장이 내정됐다. 김 부사장은 임시주총과 이사회를 거쳐 정식으로 취임하게 된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