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7354 0522020052560327354 04 0402003 6.1.12-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98907000 1590408910000

[종합] 일본 코로나19 긴급사태, 도쿄 포함 전면 해제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일본 정부가 25일 도쿄(東京) 등 5개 지역의 코로나19(COVID-19) 긴급사태를 해제함으로써, 선언 약 1개월 반 만에 긴급사태를 전면 해제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이날 오후 기자회견에서 도쿄도(東京都)·사이타마(埼玉)현·가나가와(神奈川)현·지바(千葉)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와 홋카이도(北海道)에 대한 긴급사태를 해제한다고 발표했다.

뉴스핌

일본 도쿄 신주쿠 거리의 대형 전광판에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기자회견 방송이 나오고 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정부는 지난 14일 47개 도도부현(都道府県·광역지자체) 중 39곳에서 긴급사태를 해제한 데 이어, 21일엔 오사카(大阪) 등 간사이(関西) 3개 지역에서 선언을 해제했다. 이날 수도권을 비롯해 남은 5곳도 해제해 긴급사태 선언 발령 후 48일 만에 일본 전역이 긴급사태에서 벗어났다.

앞서 전염병 전문가와 경제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일본 정부 자문위원회는 도쿄 등 5개 지역의 긴급사태를 해제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니시무라 야스토시(西村康稔) 경제재정상 겸 코로나19담당상은 이 자리에서 "감염 상황 등을 재차 분석·평가해 종합적으로 판단한 결과, 모든 도도부현에서 긴급사태를 유지할 필요가 없어졌다고 인정된다"며 "해제 선언을 실시하는 것을 자문하고 싶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는 긴급사태 해제 후 약 3주 간격으로 상황을 평가해 외출과 모임 자제, 행사 제한 등을 단계적으로 해제할 방침이다.

go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