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8972 0042020052560328972 02 0201001 6.1.12-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90411060000 1590411727000 related

정의연 "안타깝고 마음 아프다"...윤미향 이번 주 소환될까

글자크기

검찰, 회계 처리 부실한 기부금·보조금 등 사용처 조사

윤미향 개인 계좌도 수사…"의도성 여부 규명"

[앵커]
이용수 할머니가 두 번째 기자회견에서도 윤미향 당선인과 정대협을 강하게 비판한 데 대해 정의기억연대는 그저 안타깝고 아픈 심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번 주 국회의원 임기가 시작되는 윤미향 당선인의 소환 시기를 고심하고 있습니다.

나혜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18일 만의 추가 기자회견에서 거듭 울분을 토해낸 이용수 할머니.

[이용수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 무슨 권리로, 위안부 피해자를 만두 고명처럼 사용했습니다. 왜 내가 이렇게 바보같이 당하며 여태까지 말도 못했나….]

회견 이후 정의기억연대는 할머니 말씀에 따로 입장을 내는 건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며, 그저 안타깝고 아픈 심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부실 회계 등 정의연을 둘러싼 각종 의혹이 공정한 수사로 신속히 해소되길 바란다고 언급했습니다.

지난주 검찰의 압수수색이 외부 회계검증 절차를 밟고 있는 과정에서 전격 진행된 것에는 여전히 유감을 표했습니다.

마포 쉼터 자료를 임의제출 형식으로 받기로 협의해놓고 이를 무시하고 압수수색 했다는 건데, 이에 대해 검찰은 임의제출을 권유한 건 맞지만 정의연 측 변호인이 거부한 거라고 반박했습니다.

주말 동안 압수물 분석에 주력한 검찰은 부실하게 기록된 돈이 어디에 쓰였는지,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장례비 별도 모금과 안성 쉼터 고가 매입 의혹이 불거진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의 개인 계좌도 수사 대상입니다.

최근 기부금을 개인 변호사 선임비로 유용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안신권 나눔의집 소장처럼, 단순 회계 실수였는지, 의도적 횡령이었는지도 규명할 부분입니다.

[정태원 / 변호사 (오늘, YTN 더뉴스 출연) : 도대체 언제, 얼마의 돈이 들어와 어떻게 쓰였는지 챙겨봐야 할 것이고 그에 따라 윤미향 당선인의 변명이 맞는지….]

특히 오는 30일 윤 당선인의 임기가 시작되면 불체포특권 등으로 수사가 더뎌질 수 있는 만큼 검찰이 이번 주 안으로 소환 조사를 벌일 것이란 관측이 나옵니다.

YTN 나혜인[nahi8@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