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30713 0042020052660330713 04 0401001 6.1.11-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90438695000 1590439326000

한국인 한 달 더 일본 못 간다...日 입국 제한 연장

글자크기

日, 한국인 90일 이내 무비자 입국 정지 6월 말까지 연장

3월∼5월로 예정된 무비자 입국 효력 정지, 한 달 더 연장

한국 경유자 2주간 격리·대중교통 이용 자제 요청도 연장

[앵커]
일본이 코로나19 사태 속에 실시 중인 한국인에 대한 '무비자 입국'의 효력 정지를 한 달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일본의 조치에 유감을 표명하고 조속한 해제를 촉구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김태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일본 정부는 한국인들이 최장 90일간 일본에 비자 없이 머물 수 있도록 하는 무비자 입국 제도의 효력 정지를 다음 달 말까지 이어가기로 했습니다.

NHK 보도와 일본 법무성 발표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지난 3월 초에 시작한 일본의 무비자 입국 효력 정지는 애초 이달 말까지 예정돼 있었으나 한 달 더 연장한 것입니다.

일본은 또 한국에 머물다 일본에 입국한 이들에 대해 2주간 호텔 등에서 격리 생활을 하도록 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하지 않도록 요청하는 등의 조치도 역시 한 달 연장했습니다.

일본은 현재 100곳인 입국 제한 대상에 인도, 아르헨티나 등 11개 나라를 추가하기로 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입국 제한 조치는 일본과 상대국의 코로나19 상황을 보며 단계적으로 해제할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어제 긴급사태 해제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에서 "어떻게 국제적인 왕래를 재개할 수 있을지 신중하게 검토한 뒤 적절한 시점에 종합적으로 판단할 생각"이라고 말했습니다.

외교부는 일본 정부가 한국인에 대한 입국 제한 조치를 연장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방역 상황이 안정된 우리나라에 대해 입국 제한 조치가 계속되고 있는 것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정부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역내 협력과 별개로 입국 제한 조치의 조속한 해제를 일본 정부에 촉구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YTN 김태현[kimth@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