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34167 0032020052660334167 02 02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52914000 1590452923000 related

'우애 깊은 형제 모습'…하동 성제봉에 137m 구름다리 선다

글자크기

하동군, 19억원 들여 오는 9월 완공

연합뉴스

하동 성제봉 구름다리 이미지
[하동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하동=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하동 성제봉(1천115m)에 구름다리가 만들어진다.

하동군은 19억원을 들여 성제봉 신선대 일원에 무주탑 현수교 형식의 길이 137m, 폭 1.6m의 구름다리를 오는 9월 말까지 새로 설치한다고 26일 밝혔다.

기존 설치된 출렁다리(길이 26m)는 철거된다.

성제봉은 화개면과 악양면의 경계에 있으며 지리산 자락 가장 남쪽의 최고봉이다.

우뚝 솟은 봉우리가 우애 깊은 형제 모습과 비슷하다고 해서 형제봉으로도 불린다.

정상 인근에 철쭉이 군락을 이뤄 매년 봄 철쭉제가 열린다.

성제봉 구름다리가 완공되면 소설 토지의 무대 악양면 평사리 들판의 풍성함을 만끽하고 푸르게 흐르는 섬진강 비경을 조망할 수 있다.

하동군 관계자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 종료 때까지 고소성∼신선대∼성제봉 등산로를 폐쇄한다"고 말했다.

shch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