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36463 1092020052660336463 04 0401001 6.1.20-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55906000 1590456751000

“코로나19 환자, 증상 나타난 후 11일 지나면 감염력 잃어”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환자는 증상 발현 후 11일이 지나면 감염력을 잃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싱가포르 국립전염병 센터(NCID: National Center for Infectious Diseases) 연구팀은 코로나19 환자는 11일 후에는 유전자 증폭(PCR) 검사에서 양성이 나와도 다른 사람을 감염시키지는 못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보도했습니다.

싱가포르의 여러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는 코로나19 환자 73명의 자료를 종합 분석한 결과 증상 발현 후 12일째에는 PCR 검사에서 바이러스 RNA가 나와도 감염력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습니다.

코로나19 환자의 감염력은 증상 발현 2일 전부터 시작돼 증상 발현 후 7~10일 동안 지속되며 7일이 지나면 바이러스의 증식 속도가 급격히 떨어지기 시작해 14일 이후에는 바이러스를 찾아볼 수 없다는 것이 연구팀의 결론입니다.

따라서 코로나19 환자의 퇴원 기준은 PCR 검사에 의한 바이러스 RNA 부재보다는 감염력 지속 시간에 초점을 두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한보경 기자 (dreambk73@gmail.com)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