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57096 0292020052760357096 06 0602001 6.1.11-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507120000 1590507857000 related

"소중한 경험" '불청' 구본승♥안혜경 커플바통→한정수♥조하나, 新놀림감 '탄생'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불청'에서 구본승과 안혜경이 커플을 계승, 한정수와 조하나가 새로운 놀림감으로 탄생했다.

26일인 오늘 방송된 SBS 예능 '불타는 청춘'에서 커플계승식이 이어졌다.

이날 모닝엔젤로 근육남 배우 한정수가 깜짝 등장했다. 박형준도 한정수를 바로 알아보면서 반갑게 맞이했다. 한정수가 본격적으로 요리에 돌입, 멤버들은 하나 둘씩 기상했다. 한정수는 "어제와서 숨어있었다"며 미소지었다.

뒤늦게 일어난 최성국은 한정수의 마스크를 보며 "마스크는 왜 턱에 하냐"면서 "부모님이 턱에 흉터있는지 물어보더라"고 했다. 한정수는 "흉터는 없다, 쓰자니 또 안 쓰자니 그렇다"며 민망한 웃음을 지었다.

여자들도 모두 기상했다. 방안에서 늦게 일어난 안혜경은 멤버들에게 계약커플 이별의 날을 전하면서 "오늘 찰 것"이라며 높게 킥을 날렸다. 그러면서 "차이는 것보다 차는 것이 낫지 않냐"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최민용과 강문영은 계약종료 3시간 전 서로에게 "여보"라고 부르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와 달리 구본승과 안혜경은 서로 시선이 엇갈리며 표정이 어두웠다.

박선영은 "남자들 비주얼 특집이냐"면서 한정수의 등장을 반갑게 맞이했다. 이어 서양식 팬케이크를 준비했다고 하자 모두 설레는 모습을 보였다. 이와 달리 김광규는 "미제냐"면서 뮤지컬 '그리스' 주인공 판막이 모습인 한정수에 "외국사람이냐"면서 질투해 웃음을 안겼다.

OSEN

모닝엔젤 정수가 차린 서양식 조식뷔페에 모두 감동했다. 모두 "럭셔리 호텔에서 조식먹는 느낌"이라며 먹방에 빠졌다.

자연스럽게 오승은과 한정수가 처음만났는지 질문, 알고보니 두 사람은 숨겨진 인연이 있었다. 2005년 '반전 드라마'에서 연인으로 출연했던 것, 결혼 직전까지 간 커플을 연기했으나 서로를 못 알아보지 못했다.
급기야 서로에게 "TV에서 많이 봤다"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화기애애한 브런치를 즐기던 중 김광규는 개인방송을 열었고, 모두 한정수에게 "영화 '그리스' 주인공 느낌, 올드한 미국 스타일"이라고 하자 춤을 부탁했다. 한정수는 즉석에서 뮤지컬 느낌의 디스코 춤을 선보였고, 모두 "동네바보 토니형 춤, 그래도 춤 귀엽다"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최성국은 "갑자기 '그리스'와 '빵빵' 콜라보가자"며 즉석에서 제안했다. 남녀 케미가 돋보이는 뮤지컬 '그리스' 춤을 즉석에서 연출하기 시작, 여주인공 샌디로 오승은과 남자주인공 대니를 한정수가 맡으며 춤을 따라하기로 했다. 불청 버전인 방구석 뮤지컬 '그리스'가 시작, 실제 뮤지컬 배우인 박형준도 최성국과 함께 건들남으로 합류했다.

여름휴가 온 콘셉트로 열연을 펼친 멤버들, 김광규가 '빵'으로 퇴짜를 받았고, 한정수가 토니가 되어 샌디 오승은에게 재도전, 두 사람이 손발이 척척 맞는 모습으로 특급 콜라보 공연을 펼쳤다.

OSEN

다시 각각 자리로 이동했다. 모두 토크에 빠졌다. 안혜경이 동갑내기 오승은이 함께 있자 더욱 편한 모습으로 색다른 매력을 보였다. 구본승도 "혜경이 반전 캐릭터 있다"고 할 정도였다.

강문영은 안혜경에게 "여자가 봐도 예쁘다"고 했고, "여자는 살이 있어야된다고 생각한다"며
혜경이 통통한 것 같은지 구본승에게 물었다. 구본승은 "그렇게 살찐 건 아니다"고 하자 안혜경은 "오빠 나 한 번 들어볼래요?"라며 돌발제안으로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

이어 구본승과 최민용이 서로 키와 어깨에 대한 얘기가 나왔다. 안혜경은 "구본승오빠가 어깨가 훨씬 더 넓다"며 편을 들자, 모두 "계약 끝나는 날 왜 그러냐"며 놀랐다. 오승은 "둘이 너무 잘 어울려, 진짜 만났으면 좋겠다"면서 구본승에게 "오빠 마음 없어요? 있잖아요"라며 기습질문, 말없이 웃음만 지었다.

구본승은 "방송보면 혜경이 생각이 나, 알고봤더니 혜경이 남자친구 있을 수 있어 조심스럽다"고 하자, 안혜경은 "남자친구 없어요 오빠"라고 대답했다. 그러면서 "계약연애가 내 편이 있는 느낌이 든든하다"면서
"3개월 동안 너무 좋긴 했지만 너무 좋아서 오빠 말처럼 되게 설렜고 나도 이런 감정을 다시 느낄 수 있구나 느껴, 연애 감정이 들어, 때로는 오빠 보는 마음도 좋았다"고 속마음 토크를 전했다.

OSEN

구본승은 "잘못되면 관계가 어색해질까봐 걱정된다"고 하자, 오승은은 "국진오빠처럼 그냥 끝까지 가면 되죠"라고 말해 두 사람을 당황시켰다. 계약커플 이별 한 시간 전, 두 사람은 피노키오 '사랑과 우정사이' 노래가 생각난다며 노래를 불렀다. 강문영은 "이별여행이라고 떠들어도 내 마음은 이별하지 않았으면 무슨 걱정이냐"고 거들어 웃음을 안겼다.

모두 3개월 동안 안구커플 어땠는지 물었다. 안혜경은 "오빠 동생하기로"라며 장난, 구본승은 "게임시작했을 때 생각보다 세간의 관심이 뜨거웠다, 재밌자고 생각했는데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고 고맙다"면서
"아직 공개연애해본 적 없어, 이런 기분이구나 간접적으로 느꼈다, 실제로 연애해본 지도 오래됐다"고 말했다.

안혜경도 방송을 통해 '내 사랑으로 저장할게요'라고 했던 것 방송보고 부끄러웠다면서 "지금도 '내 사랑'으로 저장되어 있어, 밤에 '내 사랑'이라고 떠서 연락이 오니까 순간 놀랐다, 다시 본승오빠로 바꾸겠다"며 웃음이 터졌다.

OSEN

최민용은 "개인적으로 이 커플이 아쉬워, 대리 설렘을 줬던 안구커플, 말 그대로 안구정화 커플이었다, 고생했다"고 말했다. 이에 구본승과 안혜경은 "이 소중한 경험을 우리만 겪긴 아쉬워, 꼭 물려드리겠다"면서 갑자기 커플승계를 시작했다.

눈을 가리고 안혜경이 먼저 지목했고, 조하나가 당첨됐다. 조하나는 "게임이니까 열심히 임할 것"이라면서 소감을 전했다. 분위기를 몰아 조하나 짝꿍찾기를 시작했다. 구본승이 눈을 가리고 지목, 한정수가 당첨됐다. 모두 십분 묵은 체증이 내려가는 듯 새로운 놀림감이 탄생한 것에 기뻐했다.

한정수와 조하나는 "아직 어색한 사이"라면서 서로 악수했다. 다시 숙소로 돌아와 두 사람 번호를 교환하게 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불청'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