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64024 0032020052760364024 02 0201001 6.1.11-RELEASE 3 연합뉴스 56679201 true true true false 1590541870000 1590541936000 related

경주 스쿨존 교통사고 고의성 논란에 경찰 합동수사팀 구성

글자크기
연합뉴스

사고장면
(경주=연합뉴스) 25일 경북 경주시 동천동 한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초등학생이 탄 자전거를 승용차가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2020.5.26 [사고 폐쇄회로(CC)TV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경찰서가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일어난 교통사고와 관련해 합동수사팀을 꾸려 수사에 나섰다.

경주경찰서는 교통범죄수사팀과 형사팀으로 합동수사팀을 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25일 경주시 동천동 동천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승용차가 초등학생이 타고 가던 자전거를 추돌한 바 있다.

이 사고로 초등학생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초등학생 가족은 사고를 낸 승용차가 인근 놀이터에서 200m가량 쫓아와 일부러 낸 사고라고 주장했다.

경찰은 고의적인 사고란 의혹과 관련해 관련자 조사, 증거 수집을 통해 수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측이 주장하는 부분뿐만 아니라 사고 전반에 대해 종합적이고 면밀하게 수사해 사실관계를 명확히 규명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