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64489 0122020052760364489 08 0805001 6.1.12-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90542280000 1590543255000

코로나19 신규 확진 40명 급증…수도권이 36명

글자크기
전자신문

25일 서울 강서구 보건소에서 관계자들이 분주하게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 환자 수가 40명 급증하며 49일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일 오전 0시 현재 전일 0시 대비 확진환자 40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 지역발생이 37명, 해외유입 사례는 3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19명, 인천 11명, 경기 6명 등 수도권이 36명이었다. 이밖에 대구 3명, 입국 검역 과정에서 1명이 발생했다.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총 1만1265명이다. 이 중 해외유입된 사례는 1221명으로 집계됐으며 내국인 비율이 88.1%다.

완치해 격리에서 해제된 확진자는 20명 추가돼 총 1만295명으로 늘었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 수는 701명이며 완치율은 91.4%다.

현재까지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269명으로 전날 대비 추가되지 않았다.

이날까지 국내에서 누적 85만2876건의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시행돼 2만1061명이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