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97096 0442020052860397096 06 0602001 6.1.12-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90633341000 1590647890000 related

이동건-조윤희 파경…'국민 족발남' 사건→"손 놓고 밥먹은지 꽤 됐다" 발언 재조명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강선애 기자] 배우 이동건과 조윤희가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은 가운데, 이동건이 예능에서 부부 관계의 변화에 대한 언급한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동건은 지난해 9월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당시 이 프로그램의 고정 MC였던 조윤희가 드라마 촬영 때문에 녹화에 불참하게 되자, 남편 이동건이 대신 일일 MC로 나섰다.

이동건의 출연에 MC들은 근황을 물었고, 자신 역시 드라마 촬영으로 바쁘지만 아내가 나오는 '해피투게더4'는 매주 챙겨봤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이동건, 조윤희와 친한 배우 오의식은 이들의 연애 목격담을 전하며 "밥을 먹을 때도 손 잡고 먹는다"라고 폭로한 바 있다. 결혼한 지 2년이 된 현재까지 손을 잡고 밥을 먹냐고 묻자 이동건은 "손 놓은 지 좀 됐다"라고 솔직한 근황을 전했다.

또 이동건의 '족발 사건' 역시 다시 회자되고 있다.

이동건-조윤희는 지난 2018년 12월 '해피투게더4'에 동반 출연, 이동건이 첫 번째 결혼기념일을 잊었던 일화가 공개됐다. 당시 이동건은 결혼기념일을 깜빡 하고 그냥 저녁에 족발을 시켜 먹고 잠자리에 들었다. 그런데 조윤희가 서운한 마음에 결국 눈물을 보였다는 것.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해 초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동건은 자신이 "'국민 족발남'으로 욕을 많이 먹었다"며 이 에피소드에 대해 해명하기도 했다. 그는 "결혼기념일에 촬영이 없어서 집에 있었는데 윤희가 일부러 뺐다고 오해했다"며 "그날은 밖에 나가기도 싫어서 족발 시켜 먹자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맛있게 먹고 누웠는데 훌쩍거리는 소리가 나길래 그때야 오늘이 결혼기념일이라는 걸 알았다"며 "미안하다고 했고 갖고 싶은 것도 사줘서 풀었다"고 말한 바 있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지난 2017년 KBS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며 연인 사이로 발전, 그 해 5월 혼인신고와 임신 소식을 깜짝 발표했다. 이어 같은 해 9월 결혼식을 올렸고, 12월에 딸을 얻었다. 하지만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았고, 양육권은 조윤희가 갖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