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5550 1092020052960435550 04 0401001 6.1.12-RELEASE 109 KBS 59903065 false true true false 1590739842000 1590740489000

주북 러시아 대사 “북한 강력 방역으로 코로나19 유입 차단 성공”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이 강력한 방역 조치로 코로나19 유입을 차단하는 데 성공했다고 주북 러시아 대사가 현지시각 29일 밝혔습니다.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대사는 이날 평양에 지국을 두고 있는 자국 타스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은 현재까지 전염병을 피한 많지 않은 국가 가운데 하나"라면서 "아직 국경은 봉쇄돼 있고 감염증이 유입될 위험은 없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는 큰 성과이며 좋은 일"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마체고라는 그러면서도 "(북한에서) 조만간 국경을 열고 대표단 교환과 업무 출장, 관광, 유학 등을 재개하는 문제가 대두될 것"이라면서 "국제항공편이 취소되기 전까지 미처 돌아오지 못한 북한인들도 귀국해야 한다"고 소개했습니다.

북한은 지난 2월 초부터 코로나19 유입·확산 차단을 위한 방역 조치로 모든 정기 국제항공편을 폐쇄하고 중국·러시아와 연결되는 철도 운행도 중단시켰습니다.
.
특별 허가를 받은 외교관을 제외한 외국인 출입국도 완전히 차단했습니다.

북한 내에서도 이동 제한 등의 강력한 봉쇄 조치가 취해졌습니다.

북한 당국은 현재까지 자국 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1명도 나오지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ITAR-TASS=연합뉴스·게티이미지]

정영훈 기자 (jyh215@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