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0847 0512020053060440847 06 0602001 6.1.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84200000 1590784217000 related

[RE:TV] '보코 2020' 김예지, 첫 전원 기립박수 주인공 등극…"찢었다" 극찬

글자크기
뉴스1

Mnet '보이스 코리아 2020'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보이스 코리아 2020' 김예지가 전원 기립박수를 받았다.

지난 29일 오후 처음 방송된 Mnet '보이스 코리아 2020'(이하 '보코 2020')에서는 첫 기립박수의 주인공이 탄생했다.

독특한 매력과 강한 개성으로 중무장한 김예지는 김현식의 '골목길'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해 김종국, 보아, 성시경, 다이나믹 듀오 모두를 매료시켰다. 단숨에 올턴을 기록한 김예지의 무대가 끝나자 코치들은 모두 일어나 박수로 환호하며 눈길을 끌었다.

첫 기립박수의 주인공이 된 김예지를 향해 성시경은 "'찢었다'를 이럴 때 쓰는 거죠"라며 극찬했고, 이에 코치들 모두가 공감하며 김예지의 무대를 향한 마음을 앞다퉈 표현했다. 본격적인 영입 전쟁에 앞서 코치들은 함께 김예지의 무대에 대한 감상을 나누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코치 선택권을 갖게 된 김예지는 "만약 제가 선택해서 간다면 보컬리스트로서 어떤 코칭을 해주실 수 있는지 궁금하다"고 질문했다. 이에 성시경은 "제 주변 사람들한테 자랑하고 싶다. 김조한 씨나 보컬 트레이닝을 하시는 분들이 소울을 좋아하는데, 끝까지 가는 소울이 너무 좋았다. 이런 친구가 있다고 주변에 같이 음악 이야기하면서 도와줄 수 있는 게 분명히 있을 것 같아서 더 좋다"고 털어놨다.

네 코치의 적극적인 러브콜 끝에 김예지가 선택한 최종 코치는 성시경이었다. 성시경은 "미쳤었다. 너무 좋았다. 어디 내놔도 다들 놀랄 무대였기 때문에 너무 좋고, 놀랐다. 너무 고마운 일이다"라고 김예지의 선택을 받게 된 소감을 밝히며 흐뭇해했다.

김예지는 성시경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제일 먼저 저에게 확신을 주셨고, 발라드를 부를 줄 알지만 너무 발라드로만 안 해 주실 것 같았다. 코칭을 잘해줄 것 같았다"고 전하며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이 더해졌다.

한편, Mnet '보이스 코리아 2020'은 네덜란드의 '더 보이스(THE VOICE)' 프로그램 포맷을 정식으로 구매해 제작한 오리지널 한국 버전으로, 한국 최고의 뮤지션들로 구성된 코치진들이 오직 목소리만으로 팀원들을 선발해 최고의 보컬리스트로 발전시키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