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5245 0292020053060445245 05 0507002 6.1.1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22960000 1590823017000

'복귀 시동' 김강률, 첫 퓨처스리그 등판 '1⅔이닝 무실점'

글자크기
OSEN

[OSEN=최규한 기자] 두산 김강률. /dreamer@osen.co.kr


[OSEN=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의 김강률(32)이 1군 복귀에 시동을 걸었다.

김강률은 30일 문경야구장에서 열린 상무와의 경기에 팀의 두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올 시즌 개막전 합류가 유력했지만, 컨디션이 떨어지면서 퓨처스리그에서 재정비에 나섰고, 이날 첫 등판을 했다.

내용은 좋았다. 5회 마운드에 오른 김강률은 선두타자 류승현을 땅볼로 잡은 뒤 안상현에게 볼넷을 내줬다. 그러나 조수행을 병살타 처리하면서 이닝을 끝냈다.

6회에는 홍현빈을 땅볼로 처리한 뒤 예진원에게 2루타를 맞았지만, 송성문을 땅볼로 돌려세웠다.

김강률은 정현욱에게 마운드를 넘겨주며 임무를 마쳤다.

한편 이날 경기는 두산이 5-0으로 승리했다. 선발 김민규가 4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가운데 김강률(1⅔이닝)-정현욱(2⅓이닝)-진재혁(1이닝)이 차례로 마운드에 올랐다. 타선에서는 권민석과 서예일이 멀티 히트를 날렸다.

상무는 선발 투수 김태오가 7이닝 1실점을 기록한 뒤 장지수가 1이닝 2실점, 강정현이 1이닝 2실점을 했다. 예진원이 멀티히트로 타격감을 뽐냈지만, 팀 패배에 아쉬움을 삼켰다./ bellstop@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