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7996 0432020053160447996 04 0401001 6.1.11-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70450000 1590870489000

미 스페이스X, 첫 민간 유인우주선 발사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슬라 최고 경영자인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가, 민간기업 최초로 민간 유인 우주선 발사에 성공했습니다.

미 항공우주국, NASA는 우주비행사 2명을 태운 우주선 '크루 드래곤'이 오늘(31일) 새벽 발사돼, 안정적으로 궤도에 진입했다고 밝혔습니다.

우주비행사들은 최대 4달 동안 국제우주정거장에 머물며 연구 임무 등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크루 드래곤은 이전의 유인 우주선과 달리 버튼이 아닌 터치스크린으로 작동되며, 우주비행사들은 크루 드래곤 좌석에 맞게 제작된 날렵한 형태의 우주복을 착용했습니다.

특히 미국 땅에서 유인 우주선이 발사된 건 지난 2011년 아틀란티스호 이후 9년 만으로, 오늘 발사 성공으로 민간 우주탐사 시대가 열렸다는 평가가 나옵니다.
전병남 기자(nam@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