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8529 0372020053160448529 02 0201001 6.1.1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79666000 1590969165000 related

“휘두르지 않았다’’지만 층간소음 탓 흉기 든 40대 결국 입건

글자크기

과거부터 층간소음 문제로 갈등 겪은듯

헤럴드경제

경찰 로고.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도저히 시끄러워서 못 살겠다”며 층간소음에 항의해 흉기를 들고 이웃을 찾아간 4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이 남성은 흉기를 내보이며 항의했을 뿐 휘두르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경찰에 따르면 광주 광산경찰서는 특수협박 혐의로 A(40)씨를 지난 29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28일 오후 10시54분께 광주 광산구의 한 아파트에서 이웃인 B(44)씨에게 층간소음 문제로 항의하면서 흉기로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두 사람은 전부터 층간소음 문제로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cook@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