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96687 1112020060260496687 06 0601001 6.1.12-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63381000 1591063408000 popular

박연수 "잘못은 너희들이 했는데 고통은 내 몫" 의미심장 글

글자크기
서울경제


배우 박연수가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박연수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분이 좋았다 슬펐다 감정 조절이 어렵다”며 보라색 꽃 사진을 올렸다.

그러면서 박연수는 “내가 좋아하는 보라색 예쁜 꽃을 받았는데 왜 이렇게 슬픈 건지. 아무것도 몰랐던 그 시간으로 돌아가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잘못은 너희들이 했는데 고통은 온전히 내 몫이야”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박연수는 축구선수 출신 송종국과 이혼 후 송지아 지욱 남매를 양육하고 있다. 그는 지난 1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한 바 있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