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3676 0202020060360533676 06 0601001 6.1.12-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66778000 1591166887000 related

천호진 부친상, ‘당수촙 대가’ 故 천규덕 별세...4일 발인[종합]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천호진(60)이 부친상을 당한 가운데, 누리꾼들의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천호진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지난 2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천호진 부친인 천규덕 씨가 세상을 떠났다. 천호진은 조용히 빈소를 지키는 중”이라고 밝혔다. 향년 88세.

고(故) 천규덕인은 1960~1970년대에 활약한 프로레슬러 1세대로 ‘박치기왕’ 김일, ‘비호’ 장영철과 한국 프로레슬링의 황금기를 이끌었다. 레슬링과 당수를 접목한 자신만의 기술로 ‘당수촙의 대가’로 불렸으며,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맨손으로 황소를 때려잡는 이벤트를 벌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최근에는 지병으로 요양병원에서 생활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천호진이 부친상으로 빈소를 지키며 그가 출연 중인 KBS2 주말드라마 ‘한번 다녀왔습니다’ 촬영 및 방송 일정에도 관심이 쏠렸다. 이와 관련 ‘한번 다녀왔습니다’ 관계자는 “천호진이 이미 촬영한 분량이 2주 정도 있고, 일정을 다음 주로 미뤄 촬영이나 방송엔 지장 없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천호진의 부친상에 누리꾼들은 “천호진 씨 아버님인지 몰랐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한 때 힘이 되어준 시대의 영웅이었는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천호진 씨 촬영도 힘든 상황이시겠네요. 위로의 말 전합니다” 등 고인을 추모하고 아들 천호진을 위로했다.

한편 故 천규덕의 빈소는 나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4일이며, 장지는 서울 국립현충원이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