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5021 0022020060360535021 02 0201001 6.1.11-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69061000 1591170549000 related

法, 신라젠 문은상 대표 재산 855억원 동결

글자크기
중앙일보

문은상 신라젠 대표이사.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라젠 지분을 불법 취득해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문은상(55) 신라젠 대표의 재산 855억원이 동결됐다.

3일 법조계에 따르면 신라젠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1부(부장검사 서정식)는 문 대표와 문 대표의 친척 조모씨 등의 재산에 대해 추징 보전명령을 법원에 청구해 인용 결정을 받았다. 추징보전은 피의자가 범죄수익을 빼돌릴 수 없게 재산 처분을 금지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결정으로 문 대표의 재산 854억8천570만원과 조 씨의 재산 194억3210만원이 동결됐다.

검찰은 지난달 29일 문 대표를 구속기소 했다. 검찰은 문 대표가 본인 자금 없이 페이퍼컴퍼니를 이용해 2014년 3월 350억원 상당의 신라젠 신주인수권부사채(BW)를 인수, 1918억원의 부당이득을 취했다고 보고 있다. 이에 함께 한 이용한(54) 전 신라젠 대표와 곽병학(56) 전 신라젠 감사 역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상태다.

문 대표는 이외에도 신약 개발 관련 특허권을 비싼 값에 사들여 회사에 30억원가량의 손해를 끼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