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7761 0032020060360537761 07 07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74395000 1591174405000

예술의전당 "코로나19로 올해 70억원 손실 예상"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예술의전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공연 취소가 잇따르면서 수십억원대의 손실이 예상된다고 3일 밝혔다.

전당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공연 취소에 따른 대관료 환불, 주차 수입 감소, 임대 수입 감소 등으로 직·간접적 손실이 7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예술의전당 관계자는 "지난달 생활 방역으로 전환한 이후 조금씩 수입이 늘고 있지만 3~4월 현금 흐름이 좋지 않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부채도 대폭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알리오)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예술의전당 누적 부채는 328억원으로, 부채비율(부채/자본)은 14% 수준이었다.

연합뉴스

예술의전당, 객석 모의운영 프로그램 진행
[예술의전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