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8468 0432020060360538468 05 05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75733000 1591175772000

오승환, 불펜피칭 40개…허삼영 감독 "아직 시간 있다"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승환이 7년 만에 잠실구장 불펜에서 공을 던졌습니다.

오승환은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LG 트윈스전을 앞두고 3루 불펜에서 40개의 공을 던졌습니다.

삼성은 '72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소화하지 못한 오승환을 아직 1군에 등록할 수 없습니다.

삼성이 정상적으로 이번 주 경기를 모두 치르면, 다음 주 화요일인 9일부터 오승환은 1군 경기 출전이 가능합니다.

허삼영 감독은 어제(2일)부터 오승환을 1군 선수단과 동행하게 했습니다.

삼성은 오승환의 징계가 해제되면 바로 1군에 등록할 계획입니다.

하지만, 허 감독은 아직 오승환의 '복귀 직후 보직'에 대해 고민 중입니다.

허 감독은 "오승환의 보직에 대해 코치진과 아직 상의하지 않았다. 변수가 있다"며 "오승환이 바로 9회에 등판하면, 선수 자신이 부담을 느낄 수도 있다. 아직 시간이 있으니 상황을 지켜볼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오승환은 2019년 5월 31일 미국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 소속으로 1이닝(무피안타 무실점)을 소화한 뒤, 실전을 치르지 않았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정우 기자(fact8@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