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8583 0032020060360538583 03 0302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false true false 1591176064000 1591176076000 related

무디스 "한국 정부정책, 은행 자산 리스크 확대"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한국 정부의 정책적 대응이 장기적으로 은행들의 리스크 확대로 이어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옥태종 연구원은 보고서에서 "한국은 총 175조원(1천420억 달러) 이상의 금융안정 패키지를 발표했고 경기 부양을 위해 여러 금융규제를 완화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계와 기업에 유동성을 공급해 디폴트 위험을 낮춤으로써 단기적으로는 은행의 자산 건전성을 높일 수 있다"고 밝혔다.

옥 연구원은 그러나 "이런 조치가 장기간 지속되면 신용관리 기준이 느슨해지고 취약한 차주에 대한 은행의 익스포저(위험노출액)가 확대될 수 있다"며 "국책은행들은 코로나19로 타격을 받은 산업에 대한 지원으로 인해 특히 이런 리스크에 노출돼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은행에 대한 규제 완화는 자본 강화 없이 자산 리스크의 확대로 이어질 수 있어 신용도에 부정적"이라고 덧붙였다.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