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2413 0362020060360542413 05 0506003 6.1.1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89800000 1591189995000

손흥민 “3주 군사훈련은 특별한 경험… 즐기려 노력했다”

글자크기
한국일보

손흥민이 구단 홍보채널인 스퍼스TV와 인터뷰하고 있다. 토트넘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흥민(28)이 해병대 훈련소에서 3주 동안 받은 기초군사훈련에 대해 “특별한 경험이었다”라고 돌아봤다.

손흥민은 3일(한국시간) 구단 소식을 전하는 스퍼스 TV와 인터뷰에서 “특별한 경험이었다. 팀 동료들은 절대 해볼 수 없는 경험이다. 내가 했던 일을 모두 말할 수는 없지만 정말로 훈련을 즐겼다”라고 말했다. 함께 지낸 동기들에 대해서도 “10명이 한 방에서 같이 지낸다. 처음에는 조금 어색했다. 하루 이틀은 말도 걸지 않았지만 곧 가까워졌다”라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팀 동료들이 그리웠다. 선수들과 웃으면서 마주할 수 있어 정말 기분 좋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남자 축구)로 병역 특혜 혜택을 받은 손흥민은 지난 4월 20일 제주도 해병 9여단에 입소해 3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았다. 수료식(퇴소식)에서는 훈련생 157명중 성적 1위로 ‘필승상’도 받았다. 그는 “군사교육을 받도록 허락해준 토트넘과 팬들에게 감사한다”라고 말했다.

오른팔 골절 부상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지난 2월 16일 애스턴빌라전을 돌아보며 “경기가 끝난 뒤 느낌이 좋지 않았다. 얼마나 상태가 좋지 않았는지도 깨닫지 못했다. 병원에서 X-레이 결과를 보고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오지혜 기자 5g@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