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2727 1092020060360542727 04 0401001 6.1.11-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93220000 1591194120000

교황, 미 시위사태 첫 언급…“인종 차별 용납 안 돼”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백인 경관에 의한 흑인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미국 내 시위 사태와 관련해, 처음으로 인종 차별과 폭력 시위 행태를 공식 비판했습니다.

교황은 현지 시간으로 3일 수요 일반 알현 훈화에서 "조지 플로이드의 비극적인 죽음 이후 벌어지고 있는 미국의 사회적 불안을 큰 우려를 하고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이같은 입장을 전했습니다.

교황은 또 "우리는 어떠한 종류의 인종 차별도 용납하거나 모른 체할 수 없다"며 "조지 플로이드를 비롯해 인종차별로 목숨을 잃은 모든 이들의 영혼의 안식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교황은 야간에 자행되고 있는 일부 시위대의 폭력에 대해서도 "자기 파괴적이며 자멸적인 행위"라고 비난하면서 "폭력으로 얻을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으며 오히려 더 많은 것을 잃을 뿐"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교환은 이어 미국민들에게 국가적인 화해와 평화를 신에게 간구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이같은 교황의 언급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가톨릭계의 성토가 쏟아지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윤영란 기자 (ranny@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