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3875 1092020060460543875 04 0401001 6.1.11-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1212195000 1591213471000

LA 한인사회, 만일의 소요 사태 대비 비상순찰대 구성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LA) 한인사회가 흑인 사망 시위에 따른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자체 비상 순찰대를 구성했습니다.

LA 한인회는 3일(현지시간) 불의의 소요 사태에 대응하고 한인타운 내 범죄를 막기 위해 '커뮤니티 비상 순찰대'를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재미 해병전우회 회원 등으로 구성된 순찰대는 이날부터 코리아타운 순찰에 들어갔습니다.

LA 현지 경찰의 협조 아래 비상 순찰대를 식별할 수 있도록 차량 앞에는 한인회 로고를 부착했습니다.

재미 해병전우회는 2015년 미주리주 퍼거슨에서 촉발된 퍼거슨 흑인 소요 사태 당시에도 한인타운의 치안 유지에 힘을 보탠 바 있습니다.

LA 한인회는 야간 통행 금지 시간 이후에도 순찰을 하는 방안을 경찰과 협의하고 있습니다.

한인회 관계자는 "주 방위군이 코리아타운에 들어와 한시름을 덜었지만, 일부 절도범들이 활동하고 있는 데다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자체 순찰대를 조직했다"고 말했습니다.

LA 한인회는 한인 상점의 피해 복구와 영업 재개를 돕기 위한 '타운 클린업 봉사대'도 운영할 방침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윤영란 기자 (ranny@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