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5089 1112020060460545089 08 0802001 6.1.11-RELEASE 111 서울경제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1221900000 1591231843000

“암호화폐 50개 6,500원에 삽니다”···카카오 '클레이' 중고나라 등장한 사연은?

글자크기

카카오 ‘클립’ 가입 시 클레이 50개 지급

매입 후 되파는 시세 차익 노린듯

카카오(035720) 클레이 50개 개당 130원 총 6,500원에 삽니다. 거래소 가입하기 번거롭고 수수료 및 입출금 지연 귀찮으신 분들은 카톡 주세요.”

지난 3일 카카오의 디지털 자산 지갑 ‘클립’이 출시됨과 동시에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에서 서비스하는 암호화폐 ‘클레이’가 중고거래 사이트에 등장했다. 클레이 50개를 적게는 5,000원에서부터 많게는 6,500원에 사겠다는 게시글이 수십여개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카카오톡에서 클립에 가입하면 클레이 50개를 받을 수 있다”며 이용 방법을 상세히 적어두기도 했다. 어떻게 된 일일까.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재 클립에서 제공되는 암호화폐는 클레이를 포함해 박스, 블록체인펫토큰, 빈즈, 인슈어리움, 코즘, 템코, 피블, 픽셀, 힌트, Ant토큰 등 11종이다. 그라운드X는 클립에 담을 수 있는 디지털 자산의 개수와 종류를 지속해서 늘려갈 예정이다.

아울러 올 하반기 중 클레이튼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와 직접 연동해 사용할 수 있는 버전을 선보이고, 이후 클립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형태로도 출시해 글로벌 서비스로 확장할 계획이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