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71226 1082020060460571226 06 0601001 6.1.1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282731000 1591282738000 related

'오 마이 베이비' 고준♥장나라, 키스로 사랑 시작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오 마이 베이비' 고준과 장나라가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4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 8회에서는 한이상(고준 분), 윤재영(박병은), 최강으뜸(정건주)이 장하리(장나라)를 두고 신경전을 벌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강으뜸은 술에 취한 상태에서 장하리에게 입을 맞췄고, 한이상(고준)은 우연히 두 사람을 목격했다.

장하리는 "으뜸 씨 미쳤어?"라며 발끈했고, 최강으뜸은 "저 좋아하신다면서요. 저도 사장님 좋아하니까 용기 내시라고 뽀뽀"이라며 당황했다.

장하리는 "뭐라는 거야. 수박 새끼가. 술 처마셨으면 집에 들어가서 곱게 잘 것이지 미쳐가지고"라며 분노했고, 최강으뜸은 도망치듯 그 자리에서 벗어났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최강으뜸은 한이상과 윤재영을 만나 장하리를 좋아한다고 밝혔다. 윤재영은 고백하라고 부추겼고, "하리는 주목받는 걸 좋아하니까 명동 한복판에서 사람들이 다 볼 수 있게 이벤트를 준비해 봐요"라며 장하리가 싫어하는 방식을 추천했다.

한이상은 "일방적인 고백은 상대방을 난감하게 해요. 특히 장하리 씨한테"라며 조언했고, 최강으뜸은 "차장님은 제가 정자가 많아서 관심 있는 것 같은데"라며 털어놨다.

한이상은 "많아요?"라며 부러워했고, 최강으뜸은 "네. 정상인보다 열 배 정도"라며 자랑했다.

한이상은 "장하리 씨도 알아요?"라며 물었고, 최강으뜸은 "드린다고 했는데 고민되시나 봐요"라며 귀띔했다.

또 장하리는 자신의 다이어리를 주운 사람이 한이상이라는 것을 뒤늦게 알았다. 다이어리 안에는 한이상, 윤재영, 최강으뜸을 상대로 점수를 매긴 내용이 적혀 있었다.

장하리는 "내 다이어리 봤죠. 그렇게 평가해서 미안해요. 사람 그렇게 평가하는 거 아닌데 남자한테 기대가 없었어요. 세 사람은 날 이해해 주고 도와줄 거 같았어요"라며 사과했다.

더 나아가 장하리는 "이제 한이상 씨 남자로만 보여요. 지금 말고 한이상 씨 마음만 생각할 수 있을 때. 그때 대답해 줘요. 안 그러면 나 놓쳐요"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장하리와 한이상은 각자 불꽃축제를 구경하다 우연히 마주쳤다. 장하리는 "어떻게 자꾸 만나지지"라며 당황했고, 한이상은 "어쩌자고 자꾸 나타납니까. 어쩌자고 이렇게 예쁩니까"라며 진심을 전했다.

장하리는 "내가 예쁘면요? 그다음은요?"라며 기대했고, 한이상은 조심스럽게 다가가 입을 맞췄다.

다음 회 예고편에서는 한이상과 장하리가 연애를 시작한 장면이 포착돼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