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3025 1192020060560593025 03 0301001 6.1.11-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91354669000 1591360699000 related

20만장 사러 780만이…침방울 차단 마스크 대란

글자크기
20만장 사러 780만이…침방울 차단 마스크 대란

[앵커]

보건용 마스크와 덴탈 마스크의 장점을 모아 주목받고 있는 침방울 차단용 마스크 판매가 오늘(5일) 시작됐습니다.

20만 장을 준비했지만, 주문 폭주로 판매업체 홈페이지에 접속이 안 되는 일이 벌어졌는데요.

생산량과 판매처를 빨리 늘려야 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소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침방울 차단용 마스크 출시 첫날.

마스크를 사기 위해 홈페이지를 클릭했지만 열리지 않습니다.

접속량이 많아 이용할 수 없다는 공지만 덩그러니 떠 있습니다.

평소 20만~30만명이던 접속자 수가 최대 780만명까지 급증하자 서버가 감당하지 못한 겁니다.

접속이 지연되다 보니 순식간에 다 팔릴 것으로 예상됐던 첫 물량 20만장은 오후 2시에야 품절이 됐습니다.

<정은주 / 웰킵스(마스크 업체) 마케팅 본부장> "원래는 5~10분 내로 매진이 돼야했는데 700만명 넘게 유입되는 관계로 결제 부분에서 많은 트래픽이 발생을 해서…"

이처럼 침방울 차단 마스크에 대한 반응은 폭발적입니다.

KF94 등 보건용 마스크보다 숨쉬기 편하고 땀이 덜 차는데다 가격도 500원으로 보건용 마스크의 3분의 1이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파는 곳도 제한적이고 아직 물량이 충분치 않다는 점입니다.

현재 침방울 차단용 마스크 판매처는 웰킵스 한 곳뿐이고 이마저도 오프라인에서는 팔지 않습니다.

<김하은 / 서울시 용산구> "좀 보편화돼서 많은 사람들 쓸 수 있게 구매처가 여러 곳으로 많아지면 좋지 않을까."

웰킵스와 함께 침방울 차단용 마스크를 허가받은 나머지 3개 업체들은 아직 판매시기와 방법을 논의 중인 단계입니다.

한편, 유일하게 침방울 차단 마스크를 판매하는 웰킵스는 다음주 월요일인 8일부터 판매를 재개합니다.

연합뉴스TV 소재형입니다. (sojay@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