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9914 1212020060660599914 04 0401001 6.1.12-RELEASE 121 TV조선 0 false false true false 1591423602000 1592552035000

마이클 조던, 인종차별 철폐에 10년간 1200억원 기부

글자크기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인종차별 철폐를 위해 10년 간 1억 달러, 우리 돈 약 1209억 원를 기부하기로 했다.

마이클 조던은 현지시간 5일 나이키의 '조던 브랜드'와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많은 것들이 바뀌었지만 최악의 문제들은 남아있다.

뿌리 깊은 인종주의를 근절해야 한다"며 1억 달러 기부를 약속했다. 이는 스포츠 스타가 비영리단체에 한 기부 중 역대 최대 규모라고 AFP는 전했다.

조던은 최근 미국을 뒤덮은 흑인사망 규탄 시위의 구호 '흑인의 목숨도 중요하다(black lives matter)'를 언급하면서 "이는 논란의 여지가 있는 구호가 아니다"라고 잘라 말했다.

일각에서 "백인의 목숨도 중요하다" "모두의 목숨이 중요하다"라고 맞불을 놓으며 비꼰 것을 지적한 것이다.

조던은 "미국의 뿌리 깊은 인종 차별이 완전히 사라질 때까지 흑인의 목숨을 보호하기 위해 헌신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던의 기부금은 인종차별 철폐와 사회정의 실현, 교육기회 확대 등에 쓰일 예정이다. / 송지욱 기자

송지욱 기자(jiuksong@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