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2747 0182020060660602747 02 0207001 6.1.11-RELEASE 18 매일경제 58359492 false false true false 1591450026000 1592055487000 related

6일 서울서만 최소 23명 코로나19 신규 확진…탁구장·리치웨이 중심 확산세

글자크기
서울에서만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최소 23명 새로 발생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양천구 탁구장과 관악구 건강용품 방문판매업체 리치웨이를 중심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증가 추세다.

이날 양천구 탁구장 관련 신규 확진자는 적어도 7명이다. 신월4동에 거주하는 38번(52·남)이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3일까지 관내 탁구장 3곳을 방문하고 4일 확진된 뒤 확진자가 늘고 있다.

리치웨이 관련 신규 확진자는 4명이다. 효창동에 거주하는 용산구 43번(70대·여)과 44번(70대·남)은 앞서 확진된 용산구 39·40번을 비롯한 리치웨이 관련 확진자들과의 접촉으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됐다. 구로구 50번(73·남)과 마포구 30번(60대·남)도 각각 리치웨이 관련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감염됐다.

동작구 41번(20대·여)은 지난달 29일 처음 증상이 나타난 뒤 이달 5일 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기까지 일주일동안 외부활동을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