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5040 1192020060760605040 05 0501001 6.1.12-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91492231000 1591492238000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핑크 어벤져스 결성

글자크기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핑크 어벤져스 결성

[앵커]

한국 여자배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인 김연경이 11년 만에 국내 무대로 돌아옵니다.

흥국생명은 이재영 이다영 쌍둥이 자매에 김연경까지 더해 명실상부한 국가대표팀이 됐습니다.

이대호 기자입니다.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의 11년 만의 한국 프로배구 복귀는 후배 선수를 위한 통 큰 양보 덕분에 극적으로 성사됐습니다.

김연경은 6일 흥국생명 구단과 연봉 3억5천만원을 받는 조건으로 계약서에 사인했습니다.

김연경의 연봉 상한액은 6억5천만원이지만, 스스로 후배들을 더 잘 대우해달라면서 몸값을 낮췄습니다.

김연경이 3억원을 포기한 덕분에, 흥국생명 선수들이 그만큼 대우를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터키리그에서 활약한 김연경의 지난 시즌 연봉은 20억원 안팎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종전 연봉에 크게 못 미치는 몸값을 수락할 만큼, 국내 복귀에 대한 의지가 강했습니다.

<이영하 / 흥국생명 사무국장> "연봉은 김연경 선수가 국내 선수를 위해 최대한 배려하고 양보하는 통 큰 결정을 통해 결정되었습니다."

김연경은 구단을 통해 "한국 팬들을 다시 만나게 돼 기쁘고, 팬들에게 기쁨을 주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습니다.

김연경의 복귀로 흥국생명은 명실상부한 절대 1강 전력을 갖게 됐습니다.

이번 시즌 이재영과 이다영 쌍둥이 자매와 FA 계약을 체결해 우승 후보로 떠올랐던 흥국생명은 이제 세계 최고 공격수까지 품었습니다.

배구계에서는 흥국생명이 전승 우승에 도전할 만한 전력이라는 평가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이대호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