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099951 0592020062961099951 03 0304001 6.1.12-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93424307000 1593424321000 related

도시가스 요금 평균 13.1% 인하된다

글자크기

수송용 요금도 신설…여름 2천원, 겨울 8천원 절감 효과

(지디넷코리아=박영민 기자)다음 달부터 도시가스 요금이 평균 13.1% 인하된다. 또 수송용 전용요금도 신설돼 차량 충전용 가스와 자동차 충전용 수소 제조에 사용되는 가스까지 도입이 확대된다.

29일 산업통상자원부는 다음 달 1일부터 도시가스 요금을 평균 13.1%(서울시 6월 소매요금 기준)인하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시가스 평균 요금은 현행 메가줄(MJ) 당 15.24원에서 약 2원 인하된 13.25원으로 조정된다.

이날 발표 내용에 따르면 주택용 도시가스 요금은 11.2% 인하돼 가구당 도시가스 요금은 월 평균 하절기 2천원, 동절기 8천원 절감될 전망이다.

일반용은 12.7% 인하된다. 이에 소상공인·자영업자 도시가스 요금은 월 평균 3만원 가량 감소할 것으로 산업부는 내다봤다. 또 산업용 도시가스 요금은 15.3% 인하된다.

도시가스 요금이 조정되는 이유는 크게 세 가지다. 최근 유가하락 등이 반영된 원료비 인하요인과 현재까지 누적된 미수금 해소를 위한 정산단가 인상요인, 그리고 판매물량 감소에 따른 도매공급비 인상요인 등이다.

지디넷코리아

도시가스 요금 계량기.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연중 사용량이 균일한 특성을 보이는 산업용 도시가스는 도매공급비 인상요인이 낮아 요금이 가장 큰 폭으로 인하될 예정이다.

아울러, 산업부는 다음 달 1일부터 수송용 전용요금을 신설하고, 요금 적용대상을 압축천연가스(CNG) 버스 등 차량 충전용 가스와 함께 자동차 충전용 수소 제조에 사용하는 가스로 확대한다.

이날부터 수송용 가스요금은 MJ 당 14.08원에서 11.62원으로 17.4% 인하된다.

산업부는 "그동안 정부는 천연가스 버스 보급 확대를 위해 지난 2000년 5월부터 수송용 임시요금(산업용 요금에서 3원/m3 차감)을 적용해왔다"며 "연간 수송용 가스 사용량이 90만톤(t) 이상으로 성숙했고, 미세먼지 감축과 수소전기차 보급에 기여하는 바를 고려해 전용요금을 신설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오는 8월 1일부터는 주택용·일반용을 제외한 도시가스 전 용도의 원료비를 홀수월 조정에서 매월 자동조정하는 방식으로 원료비 연동제가 개편된다. 이 같은 조치는 가격의 적시성과 예측성을 높여 산업계의 원활한 생산 활동에 기여하고, 에너지 가격왜곡 현상을 최소화할 것으로 산업부는 내다봤다.

지디넷코리아

7월 1일부터 조정되는 용도별 도시가스 요금. (자료=산업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영민 기자(pym@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