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193922 1082020070261193922 06 0602001 6.1.15-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3689203000 1593690827000 popular

'밥블2' 소이현, 애주가 면모→♥인교진 러브스토리 고백 '솔직 매력'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배우 소이현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2일 방송된 Olive '밥블레스유2'에는 소이현이 인생 언니로 출격했다.

이날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은 한옥 나들이를 떠났다. 이어 소이현이 등장했다. 소문난 애주가 소이현의 등장에 멤버들은 모주를 웰컴 드링크로 준비했다.

송은이가 "살림도 잘하고 육아도 잘하지 않냐. 어떻게 아이들을 놔두고 왔냐"고 묻자, 소이현은 "행복하게 왔다. '회사에서 전화 왔어'하고 나왔다. 일이 있어야 나올 수 있으니까"라고 웃으며 말했다.

이어 소이현은 "할 수 있는 건 다 했다. 모래 놀이도 하고, 상추도 심고, 딸기도 심고 다 했다. 체력 소모를 해야 자니까 줄넘기도 시키고 뺑뺑이를 돌렸다"며 "마라톤도 완주할 기세"라고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이현이 직접 준비해온 나물을 가지고 멤버들은 비빔밥을 만들기 시작했다. 열무비빔밥과 곱창전골 먹방을 시작한 멤버들과 소이현. 송은이는 "나물 반찬을 잘 하는 사람이 진짜 요리를 잘 하는 거 다"라며 폭풍 칭찬했다.

한식파 소이현은 "해장국, 설렁탕, 갈비탕, 곰탕 등 한식을 좋아한다"며 "주변에서 피자, 파스타, 샐러드 먹을 것 같다고 하는데 1년에 한두 번 먹을까 한다"고 밝혔다.

이어 "신랑이랑 데이트할 때도 그래서 삼겹살, 해장국, 짬뽕을 먹으러 다녔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숙은 "이야기를 들어보니까 다 술안주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소이현은 남편 인교진과의 러브스토리도 털어놨다. 그는 "연애를 짧게 했다. 안 지는 20년이 됐다"며 "갑자기 고기 구워 먹다가 '나랑 사귈래?'라고 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그 말을 듣고 도망갔다. 아무 여지없이 갑자기 그래서 두 달 정도 생각했다. 지금 이 사람 손을 잡으면 사귀는 게 분명한데 헤어지면 20년 지기도 놓치고, 관련된 친구들도 아무도 못 볼 것 같아서 신중하게 생각을 해야 했다. 밥 먹자고 만난 뒤 결혼하자고 했다"고 덧붙였다.

식사를 마친 소이현과 멤버들은 디저트로 전병과 참외 스무디를 먹으러 갔다. 이때 소이현은 콩나물국밥과 수란 레시피를 공개하며 요리 장인의 면모를 뽐냈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Olive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