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31985 1092020070561231985 04 0401001 6.1.15-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3923937000 1593927814000

일본 구마모토현 폭우 인명피해 46명으로 늘어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록적인 폭우로 어제 일본 남부 규슈 지방 구마모토현에서 강이 범람하고 산사태가 잇따라 46명의 인명피해가 났습니다.

오늘 오후 1시 현재 구마모토현에서는 전날 쏟아진 폭우로 16명이 숨지고 17명이 심폐정지 상태에 빠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NHK가 보도했습니다.

심폐정지된 17명은 구마(球磨)강 범람으로 침수된 구마무라의 한 노인요양시설에서 발견됐습니다.

또 구마모토현 곳곳에서 지금까지 파악된 실종자 수는 13명입니다.

구마모토현에서는 장마전선 영향으로 강한 비구름대가 형성돼 어제 새벽에 시간당 최고 100㎜가량의 폭우가 쏟아졌으며 구마강 등 2개 하천에서 11곳이 범람했습니다.

구마모토현 히토요시(人吉)시에선 구마강의 제방이 붕괴해 주변 지역이 침수됐습니다.

히토요시에서는 이날 9명의 사망의 확인됐습니다.

산사태도 아시키타마치(芦北町) 등 구마모토현에서 15건, 가고시마현에서 1건 등 최소 16건이 발생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폭우 피해가 집중된 구마모토현과 가고시마현에 중앙정부 차원의 재해대책실을 설치했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일본 열도에 걸쳐 있는 장마전선이 오는 8일까지 머물면서 곳에 따라 많은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최서희 기자 (yuri@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