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62460 0032020070661262460 02 0201001 6.1.15-RELEASE 3 연합뉴스 59376893 true true false false 1594034255000 1594035123000

성남 탄천초등교 형제의 할머니도 코로나19 확진(종합)

글자크기

지난 2일 함께 등교한 학생·교직원 200명 음성…4명 검사중

(경기 광주=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 광주시는 오포읍에 사는 71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이 여성은 전날 확진된 성남 탄천초등학교 1학년과 3학년생 형제의 할머니다.

연합뉴스

등교 중단된 성남 탄천초등학교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경기 성남의 탄천초등학교에 다니는 형제가 지난 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6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탄천초등학교 모습. 2020.7.6 xanadu@yna.co.kr



광주시 관계자는 "확진된 할머니가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의 아들 집을 오가며 평일 낮 시간대에 손자들을 돌봤다"며 "지난달 30일 인후통으로 병원 진료를 받은 적이 있다"고 말했다.

방역 당국은 확진 여성의 감염경로와 함께 동선,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또 확진된 탄천초등교 형제가 지난 2일 등교한 것으로 조사돼 당일 학교에 나온 학생과 교직원 등 204명에 대해 전수검사에 착수, 200명이 음성으로 판정 났다. 나머지 4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탄천초등교는 오는 17일까지 등교수업을 하지 않고 원격수업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