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93211 0442020070861293211 06 0602001 6.1.14-RELEASE 44 SBS funE 14772103 false true true false 1594162520000 1594162563000 related

양준일 "결혼 했었다, 딸은 없다"…가정사 루머 직접 해명

글자크기
SBS funE

[SBS funE | 강선애 기자] 가수 양준일이 자신을 둘러싼 가정사 루머를 직접 해명했다.

양준일은 지난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이혼과 재혼, 숨겨진 딸에 대한 루머에 대해 밝혔다.

이날 양준일은 "100개 칭찬 중 악플 하나, 난 그렇게 생각한다. 유명세, 그 세금을 나는 내야 한다고. 그 세금은 내가 팬들에게 받은 사랑과 비교하면 작다"라며 "그렇다고 내 과거에 있던 사람들이 그 세금을 내야 하나? 당연히 아니지 않나. 그래서 나는 (과거사에 대해) 얘기를 안 하는 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양준일은 "과거 제가 결혼을 했던 건 다들 아는 사실이다. 한국에서 결혼해서 살았는데, 숨길 수 없는 결혼 이력이다. 그런데 올 초 유튜브에서 '양준일이 딸이 있고 전 부인과 고생하면서 살고 있다. 이게 사실이 아니면 날 고소해라' 하는 글이 올라왔더라"라고 황당함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이후 전 부인의 녹취록이 올라왔더라. 나는 너를 지켜주려 말을 아꼈던 건데, 그녀가 얘기하고 싶었던 거라면 그건 그녀의 선택이라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또 현재의 부인이 재혼 사실을 모르고 결혼했다는 루머에 대해 양준일은 "아내는 내 인생을 함께할 사람인데 거짓말 위에다가 관계를 어떻게 쌓냐. 다 무너지지 않겠나. 아내도 당연히 제 과거 결혼과 이혼 이력을 알고 있다. 내가 그럴 만한 바보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양준일은 "전에 결혼한 적이 있느냐"라는 물음에 "예스"라고, "전 부인과 사이에 애가 있느냐"라는 소문엔 "노"라고 분명히 밝혔다.

그는 전 부인과의 사이에 딸이 있다는 소문에 "내 딸이 아니다. 전 부인이 다른 사람과 재혼해서 딸을 낳은 거다. 제가 전 부인과 2000년도에 이혼했다. 만약 내 아이라면 최소 20살 이상이어야 한다. 그런데 루머의 그 딸은 고등학생이다"라고 일축했다.

양준일은 "내 팬들이 궁금해하지 않는데, 내가 먼저구구절절 굳이 나서서 설명하는 게 오히려 더 이상하지 않나. 팬들은 흔들리지 말라고 응원을 해주더라"라고 자신을 응원하는 팬들에게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