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45319 1112020070961345319 02 0201001 6.1.15-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4291569000 1594291577000

[속보] 경찰, 서울시장 공관에 폴리스라인 설치하고 대기

글자크기

경찰, 2개 중대 동원해 박 시장 수색 나서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9일 연락두절 돼 경찰이 수색 중이다.

9일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 딸은 이날 오후 5시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다”며 경찰에 박 시장에 대한 실종신고를 했다.

경찰은 2개 중대와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성북동 부근에 남은 박 시장의 최종 휴대전화 기록을 토대로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또한 경찰은 종로구 가회동 서울시장 공관에 폴리스라인을 설치하고 대기하고 있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4시40분께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만나 서울-지역 간 상생을 화두로 지역균형발전을 논의할 예정이었다.
/한민구기자 1min9@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