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61183 0912020071061361183 06 0601001 6.1.15-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94357193000 1594357211000 popular

권민아 "걱정 그만하셔도…치료 잘 받겠다"

글자크기
더팩트

지민에게 10년간 괴롭힘을 당하다가 결국 탈퇴하고 트라우마에 시달렸다고 폭로한 권민아가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전했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민에게 10년간 괴롭힘 당했다고 폭로 후 근황 전해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권민아는 10일 자신의 SNS를 통해 "디엠(DM)과 문자나 등 제 지인들 뿐만 아니라 정말 많은 분께서 걱정 글과 응원 글을 보내주시는데 일단 제가 일일이 답장을 해주지 못해서 너무 죄송하다"며 걱정 이제 그만 하셔도 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걱정 안 할 수 있도록 제가 차근차근 치료도 잘 받고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꼭 빠른 시일 내에 돌아오겠다"며 "노력 많이 할 테니 그때까지 다들 몸 챙기시고 아프지 마시길", "또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적었다.

권민아는 지난 3일 SNS를 통해 AOA 활동 당시 10년 동안 지민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하며 여전히 트라우마에 시달리며 고통 속에 살고 있다고 털어놨다. 폭로는 계속 이어졌고 지민은 권민아를 찾아가 사과했다.

지민은 4일 자신의 SNS에 "후회와 죄책감이 들고 같이 지내는 동안 제가 민아에 대해 잘 이해하지 못했었고 세심하게 살피지 못했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울면서 빌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러자 권민아는 다시 SNS를 통해 "빌었다니? 어제는 뭐 제가 바른길로 가기 위해서 그랬다고 했잖아"라며 지민이 숙소에 남성을 데려왔다고 적었다가 삭제했다.

지민은 AOA를 탈퇴하고 모든 연예 활동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4일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지민은 이 시간 이후로 AOA를 탈퇴하고 일체의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후 지민의 괴롭힘을 방관한 AOA 멤버들 뿐만 아니라 제대로 멤버들을 살피지 않은 FNC엔터테인먼트에 비판이 쏟아졌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