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64383 0492020071061364383 08 0804001 6.1.15-RELEASE 49 더게임스데일리 34513327 false true true false 1594363316000 1594363323000

"2분기 전세계 모바일 게임에 22조 이상 지출"

글자크기
[신태웅 기자]
더게임스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해 2분기 전 세계 소비자들이 모바일 게임에 지출한 비용이 22조원을 상회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앱애니가 10일 발표한 '2020년 2분기 모바일 게임 결산'에 따르면 2020년 2분기 전 세계 소비자들은 모바일 게임에 전분기 대비 15%가량 증가한 190억달러(약 22조7000억원)를 지출하며 다시 한번 분기당 소비자 지출 부분의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특히 엔씨소프트의 '리니지2M'이 전 분기에 이어 구글 플레이 RPG 장르 소비자 지출 1위 자리를 지키며 작년 4분기 출시 이후 연속적인 강세를 이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리지니 2M'에 이어 '리니지 M'과 릴리스 게임즈의 'AFK 아레나'가 2~3위를 차지했다. 모두 RPG 장르다.

2020년 2분기 첫 주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는 12억 건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후 2020년 2분기 동안 평균 주간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는 10억 건을 유지했다. 작년 같은 분기 대비 20% 성장했다.

iOS에서의 새로운 게임 앱 다운로드는 전년 대비 20% 증가해 총 30억 건 이상의 다운로드 수를 기록했다. 구글 플레이에서의 게임 다운로드는 전년 대비 25% 증가했다. 110억 건 이상의 다운로드가 발생했다. 구글 플레이에서 전체 앱 다운로드에서 게임 앱은 45%, iOS에서는 30% 차지했다.

미국, 일본 그리고 한국이 2020년 2분기 구글 플레이에서 가장 많은 소비자 지출이 일어났다. iOS에서는 미국이 전 분기 1위였던 중국을 제치고 30% 이상 성장하며 이번 분기 게임 소비자 지출 1위를 탈환했다.

한편 한국 상위 게임 앱 차트 중 다운로드 순위 차트에서는 넥슨의 '피파 모바일'이 1위를 차지했다. '피파 모바일'은 6월 10일 출시 첫날부터 12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출시 20여 일 만에 2분기 다운로드 차트 상위를 차지하는 저력을 보였다.

그 뒤는 넷마블의 '스톤에이지 월드', 넥슨의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가 자리했다. 각각 6월 18일과 5월 12일에 출시된 게임들이 분기 차트의 상위권에 오르는 모습을 보였다.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에서는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가 1위에 등극했다. 올 2분기에도 전세계 MAU 1위를 차지한 '펍지 모바일'은 한국 순위에서 2위에 올랐다. 3위는 '브롤스타즈'가 차지했다.

[더게임스데일리 신태웅 기자 tw333@tg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더게임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