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64696 0042020071061364696 01 0101001 6.1.15-RELEASE 4 YTN 0 false true true false 1594363801000 1594363935000

박원순 시장 장례 '서울특별시장'으로...반대 청원도 등장

글자크기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가 서울특별시 기관장으로 치러진다.

서울시는 10일 오전, 긴급 브리핑을 열고 박 시장의 장례를 5일장,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서울시청 청사 앞에 별도 분향소를 설치해 11일 오전부터 일반 시민의 조문도 받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이에 반대하는 목소리도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왔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박원순 씨 장례를 5일장, 서울특별시장(葬)으로 하는 것에 반대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게재돼, 오후 3시 40분 기준 9만여 명의 동의를 받았다.

청원인은 성추행 의혹을 지적하며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르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장이 재직 중 사망한 것은 전례가 없는 일로, 서울특별시장 또한 처음이다. 발인은 오는 13일 이다.

YTN PLUS 이은비 기자
(eunbi@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