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75056 0362020071161375056 06 0602001 6.1.1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443120000 1594443186000 related

'삼시세끼5' 나영석 PD, 죽굴도 산불 사과... "책임 통감, 복원 최선 노력"

글자크기
한국일보

'삼시세끼5' 나영석 PD가 죽굴도 산불 사고에 대해 사과하고 복원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tvN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시세끼5' 나영석 PD를 비롯한 제작진이 죽굴도 화재 피해 복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5'에서 유해진과 차승원은 시즌을 마무리 하기 위해 한 자리에 다시 모였다.

이날 시즌 촬영지였던 죽굴도에서의 추억을 회상하던 이들에게 나영석 PD는 죽굴도 화재 사건에 대해 전했다. 지난 4월 2일 '삼시세끼5' 촬영을 준비하던 중 제작진이 계약한 폐기물 처리 업체가 섬 내부에서 무단으로 쓰레기를 태우다가 화재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나 PD는 "촬영을 준비할 때 섬에 쓰레기가 너무 많아서 외부 업체를 불러서 청소를 하시다가 그 분들이 산에 불을 낸 적이 한 번 있었다"며 "굉장히 큰 사건이었고 관리 감독의 책임은 우리한테 있으니까 가능하면 우리 힘으로 복구하는 게 당연한 수순인 것 같아서 최선을 다해서 주민 분들이 만족할 수 있을 때까지 자연을 다시 한 번 우리가 살려내 볼려고 한다"고 전했다.

촬영 전에 일어났던 해당 화재 사고에 대해 시즌을 마무리하는 시점에서 언급을 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시청자 분들한테도 한 번 그래도 (직접) 말씀드리고 싶었다. 그렇게 잘 해결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제작진은 자막을 통해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제작진은 안타까운 산불에 대해 큰 책임을 통감한다. 이에 제작진은 주민 분들, 산림청, 완도군청, 완도군 산림조합과의 오랜 논의 끝에 내년 봄부터 산림 복원 사업을 절차에 따라 함께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자연을 완벽하게 되돌릴 수는 없겠지만 마지막까지 책임을 지고 산림 복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복원 의지를 재차 강조했다.

또 "당시 산불 진압에 큰 도움을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 또한 산림 복원에 도움을 주시는 완도 군청과 완도군 산림조합, 산림청 목재산업과에 감사드린다. 무엇보다 이런 상황에도 너그럽게 촬영을 허락해주신 죽굴도 주민 분들께 특별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