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78201 0372020071161378201 02 0201001 6.1.14-RELEASE 37 헤럴드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94467861000 1594467866000

서울 동작구 코로나19 확진자 강릉·양양 방문…19명 접촉 '비상'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서울 동작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60번째 확진자가 강원 강릉과 양양지역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강원도 방역 당국에 따르면 확진자 A(80대) 씨는 지난 7∼8일 일행 3명과 함께 자신의 차량을 이용해 강릉과 양양지역을 찾았다.

이들은 7일 오후 3시 30분께 양양군 숙소에 도착한 뒤 택시를 타고 강릉 주문진 식당으로 이동, 식사하고 오후 7시 56분께 숙소로 돌아왔다.

이들은 이튿날인 8일 오전 7시 30분께 숙소를 출발해 귀가했다.

이 과정에서 접촉자는 강릉 13명, 양양 6명 등 총 19명으로 파악됐다.

이들 중 14명은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강릉 접촉자는 주문진 식당 12명과 택시 운전사 1명이다. 이들 중 6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2명은 검사 중이며, 5명은 파악 중이다.

양양 접촉자 6명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귀가 후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현재 거주지 인근 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방역 당국은 확진자 동선을 파악해 접촉시설을 대상으로 방역 소독을 완료했으며 미파악 접촉자의 카드 결제 내용 조회를 요청했다.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