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90766 1092020071361390766 04 0401001 6.1.15-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4578015000 1594579566000

독일 연구팀 “코로나19 회복 환자, 몇개월 후 항체 감소”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독일에서 코로나19으로 형성된 항체가 몇개월 만에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현지시간으로 12일 dpa 통신에 따르면 독일의 뮌헨슈바빙클리닉은 지난 1월 말 코로나19에 감염됐던 9명을 대상으로 최근 검사한 결과, 4명에게서 바이러스의 기능을 무력화할 수 있는 중화 항체가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연구를 진행한 클레멘스 벤트너는 "연구 결과는 코로나19에 감염됐다가 치료된 사람이 다시 감염될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 산하 충칭의과대학 연구팀도 지난달 코로나19 감염으로 형성된 항체가 2∼3개월 만에 급속히 줄어든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연구 대상자의 90% 이상이 감염 2∼3개월 후 코로나19 특이 면역 글로불린 G(IgG) 항체가 급격히 감소했고, 중화 항체도 IgG만큼은 아니지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효연 기자 (bell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