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1156 0172020071361401156 08 0801001 6.1.15-RELEASE 17 디지털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07623000 1594711933000

국외서 잘나가는 ‘넷마블 패밀리’, 매출 톱100 최다 신작 보유

글자크기
- 글로벌 앱마켓 매출 100위 내 28종 신작 올려…'업계 최다 성과'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북미 자회사 카밤, 잼시티의 인기 게임들이 전 세계 144개국 앱스토어, 100개국 구글플레이에서 매출 100위 내 순위를 유지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앱시장조사업체 앱애니(7월10일 기준)에 따르면 넷마블은 152개국 중 96개국 앱스토어에서 자사의 인기 타이틀 10종을 매출 상위 100위 내에 올려놨다. 구글플레이에선 총 8종의 타이틀이 100개국 중 91개국 매출 순위 100위 내에 위치하고 있다.

본사에 북미 자회사 카밤과 잼시티를 더하면 144개국 앱스토어에서 총 26종, 100개국 구글플레이에서 총 16종의 게임이 매출 순위 상위 100위 내 위치하게 된다. 전 세계 앱스토어가 152개, 구글 플레이가 100개인 것을 감안하면 대부분의 시장에 해당한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해 3월 글로벌 출시된 '일곱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가 앱스토어 기준 63개국, 구글플레이 기준 82개국 상위 100위 내 순위를 차지했다. 올해 3월 출시된 이 게임은 북미 앱스토어에서 최고 매출 순위 3위, 프랑스 등 주요 국가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넷마블을 대표하는 글로벌 인기 타이틀로 자리매김했다.

넷마블의 대표 장수 타이틀인 '마블 퓨처파이트'가 32개국 앱스토어와 35개국 구글플레이에서 상위 100개 타이틀에 포함됐다. 카밤 대표작 '마블 올스타배틀'을 앱스토어 116개국, 구글플레이 94개국 상위 100위에 들었다. 잼시티의 '해리포터: 호그와트 미스터리'는 36개국 앱스토어와 29개국 구글플레이 상위 100위를 차지했다.

올해 넷마블은 ▲방탄소년단 소재로 한 'BTS 유니버스 스토리' ▲배틀로얄 MMORPG 'A3: STILL ALIVE' ▲넷마블의 대표 게임 '세븐나이츠'를 바탕으로 하는 '세븐나이츠 타임원더러' 등을 다양한 신작을 출시할 계획이다. 카밤은 ▲실시간 모바일 액션 RPG '마블 렐름 오브 챔피언스'를 올해 4분기 출시 목표로 준비 중이며 ▲디즈니 지식재산(IP) 게임 '디즈니 미러 가디언즈'를 개발하고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