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31278 0782020071461431278 01 0102001 6.1.15-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703742000 1594703899000

문재인 대통령 "그린뉴딜, 기후위기 선제적 대응하는 것"

글자크기

한국판뉴딜 국민보고..."녹색산업 성장으로 대규모 일자리 창출"

이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취임 3주년을 맞아 대국민 특별연설을 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한국판 뉴딜의 두 축 가운데 하나인 그린 뉴딜에 대해 "기후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를 열고 "기후위기는 이미 우리에게 닥친 절박한 현실"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대유행이 기후변화 대응의 절박성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켜 주었다"면서 "기후변화 대응이 감염병을 막는 데에도 필수적이라는 공감대 속에서 유럽 등 선진국들은 이미 그린 뉴딜을 핵심과제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우리가 전체적으로 뒤처진 분야이지만 우리에게도 강점이 있다"며 "그린 혁명도 우리가 강점을 가진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삼아야 하기 때문"이라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은 "K-방역으로 세계적 찬사를 받고 있는 한국이 그린 뉴딜로 나아갈 때 기후위기 해결을 위한 연대와 협력의 새로운 세계 질서를 주도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저탄소 경제도 세계적 추세"라면서 "그린 뉴딜은 미세먼지 해결 등 우리의 삶의 질을 높여줄 뿐 아니라, 날로 강화되고 있는 국제 환경규제 속에서 우리의 산업경쟁력을 높여주고 녹색산업의 성장으로 대규모 일자리를 창출해낼 것"이라고 말했다.

[이투데이/정일환 기자(whan@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