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43684 1092020071461443684 04 0401001 6.1.15-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737039000 1594737939000

영국 “2027년까지 화웨이 장비 완전제거”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국 정부가 5세대(G) 이동통신망 구축에서 내년부터 중국 통신장비업체인 화웨이 장비 구입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1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올리버 다우든 영국 디지털·문화·미디어·체육부 장관은 이날 하원에 출석해 이같은 정부 결정을 발표했습니다.

영국 정부는 올해 말 이후로는 5G와 관련해 화웨이 장비 구입을 중단하고, 기존에 설치된 장비는 2027년까지 없애도록 했습니다.

아울러 유선 광대역 인터넷망에서도 화웨이 장비 사용을 2년 내 중단하도록 했습니다.

다우든 장관은 "영국 통신 네트워크와 국가안보, 경제를 위해 지금은 물론 장기적으로 옳은 결정"이라면서 "다음 총선 때까지 우리 5G 통신망에서 화웨이 장비를 완전히 제거하는 방안을 되돌릴 수 없도록 법으로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영국 정부의 결정에 대해 화웨이 영국 법인 대변인은 "이번 결정은 사람들을 실망시켰다"면서 "영국의 모든 휴대전화 사용자들에게 나쁜 소식"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대변인은 "이는 영국 디지털 발전의 걸림돌이 될 수 있으며 소비자의 통신 지출을 증가시키고 디지털 격차를 더 크게 할 수 있다"면서 "우리는 영국 정부가 이 결정을 다시 고려해 볼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영국 정부는 지난 1월 5G 통신망 구축사업과 관련해 비핵심 부문에서 점유율 35%를 넘지 않는 조건으로 중국 화웨이 장비를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미국 정부가 화웨이로 가는 반도체에 대한 추가 제재를 결정하자, 영국 정부는 화웨이가 더 싸고 보안 우려가 큰 대안을 사용할 것을 우려해 이에 대한 평가를 진행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 로이터=연합뉴스]

서재희 기자 (seojh@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