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56165 1192020071561456165 02 0201001 6.1.15-RELEASE 119 연합뉴스TV 58969572 true true true false 1594782841000 1594782846000

'박사방 공범' 남경읍 신상공개…"혐의 인정"

글자크기
'박사방 공범' 남경읍 신상공개…"혐의 인정"

[앵커]

경찰이 이른바 '박사방' 사건의 공범인 29살 남경읍의 신상을 공개하고 남씨를 검찰에 넘겼습니다.

남경읍은 혐의를 인정하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습니다.

정다예 기자입니다.

[기자]

'박사방' 공범 남경읍이 포승줄에 묶인 채 경찰서를 빠져나옵니다.

까만 운동복 차림의 남경읍은 고개를 숙인 채 연신 죄송하단 말을 반복했습니다.

<남경읍 / '박사방' 공범> "(피해자들에게 하실 말씀 없으십니까?) 죄송합니다. (더 하실 말씀 없으세요?) 죄송합니다. (성착취 범죄 가담한 동기 어떤 거예요?) 죄송합니다."

혐의는 인정한다고 답했습니다.

<남경읍 / '박사방' 공범> "(혐의는 인정하시나요?) 인정합니다."

'박사방'에서의 역할, 범행 동기 등에 대한 질문에는 침묵했습니다.

남경읍은 '박사방' 유료회원으로 활동하면서 피해자들을 유인해 성착취물을 만드는 데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의 범행을 모방해 피해자를 협박한 혐의도 있습니다.

경찰은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고, 재범 위험성도 높다"며 남경읍 신상공개 이유를 밝혔습니다.

앞서 경찰은 구속영장을 두 차례 신청한 끝에 지난주 남경읍을 구속했습니다.

경찰은 앞으로도 피의자들의 가담 정도를 토대로 신상공개 여부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정다예입니다. (yeye@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