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85209 0372020071661485209 06 0602001 6.1.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4872351000 1594872358000 popular

[POP이슈]"제발 괴롭힘 멈춰 달라"..아이러브 출신 신민아, 극단적 선택 시도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신민아 인스타


[헤럴드POP=박서연 기자]그룹 아이러브 출신 신민아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구조됐다.

15일 신민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코코아(Cocoah)'를 통해 '경찰관님 감사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신민아는 "어제 새벽에 한강에서 많이 놀래켜 드려서 죄송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경찰관 등의 도움을 받아 목숨을 건졌다며 "휴식을 취해야 될 것 같다. 어제 경찰 분께서 저를 구해주시고 여러 가지 말씀을 해주셨다. 저는 그 분의 얼굴을 뵙지 못했지만 제가 나으면 꼭 인사드리러 가고 싶다. 감사하다. 잊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리고 이 영상을 보고 있을 그 분들. 저 정말 괴롭다. 제발 저 괴롭히는 거 멈춰달라"고 덧붙였다.

헤럴드경제

유튜브 '코코아' 캡처


앞서 지난 14일에도 신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밥은 여전히 못 먹고 있다. 현재 36kg이고, 괜찮냐는 질문에는 저도 잘 모르겠다"라며 "제가 알고 있는 사실을 비밀 유지를 해달라고 조건을 걸어온 사람이 있었다. 제가 억울하게 당한 일들을 왜 비밀로 해야 하는지 이유를 알 수가 없다"라고 글을 남겨 걱정을 불러모았다.

이어 "사람이라면 정식으로 사과를 해야 한다는 생각 먼저 해야 하는 거 아니냐. 힘들게 한 사람들에게 사과받고 싶다. 양심이 조금이라도 남아 있으시다면 생각해보시길 바란다"라고 누군가를 향해 일갈했다.

또 "이러다 쓰러져 죽는다. 몰래 보는 거 다 알고 있으니까 숨지 마라. 지금도 충분히 괴로우니까 제발 괴롭히지 마라"고 고통을 호소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신민아가 아이러브 활동 당시 왕따를 당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에는 멤버들이 신민아에게 담배 연기를 얼굴에 뱉고, 남자친구와의 성관계 과정을 듣게 하는 등 충격적인 내용이 포함돼 있었다. 그로 인해 신민아는 우울증과 불면증 등에 시달렸다고 전해졌다.

얼마 전 그룹 AOA 신지민이 전 멤버 권민아를 10년동안 괴롭힌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안긴 바. 신민아의 고백에 또 한 번 대중들은 놀라고 있다.

한편 신민아는 그룹 아이러브로 데뷔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