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89934 0682020071661489934 02 0201001 6.1.15-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878420000 1594879970000

출근길 쌍문역 인근서 건물로 돌진한 시내버스…18명 중경상

글자크기

버스기사, 사고 직전 쓰러져…심정지 상태였지만 호흡 돌아와

동아일보

사진=경찰CI

출근길 서울 도봉구 창동 쌍문역 인근에서 운행 중이던 시내버스가 건물로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해 18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16일 서울 도봉경찰서와 도봉소방서는 이날 오전 9시 15분경 쌍문역 인근에서 의정부 방향으로 향하던 108번 시내버스가 건물로 돌진하는 사고로 버스 운전기사 등 18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밝혔다.

사고 직전 의식을 잃은 것으로 추정되는 버스 운전기사는 사고 직후 심정지 상태였으나 이날 오후 호흡이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의식은 없는 상태다.

버스는 인근 음식점 건물을 들이받고 멈췄으며, 뒤따르던 승용차가 버스를 추돌했다. 다행히 사고 현장 인근 도로와 음식점에는 사람이 없었다.

버스에 타고 있던 17명과 승용차 운전자 1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