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33457 1082020080161833457 06 0601001 6.1.15-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285720000 1596285740000 related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 서예지 합방 제안 '단칼에 거절'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예지가 김수현에게 합방을 제안했다.

1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13화에서는 고문영(서예지 분)이 새로 찍은 가족사진에 기대를 걸었다.

이날 고문영은 작업실을 둘러보며 "나중에 가족사진 나오면 저기다 걸어야겠다. 칙칙했던 분위기가 확 살겠네. 이참에 인테리어나 새로 싹 바꿔볼까"라고 중얼거렸다.

이어 그녀는 "그 방도 남자 둘이 쓰긴 너무 좁다"라고 운을 뗐고, 문강태(김수현)이 "방을 바꾸라는 거냐"라고 묻자 "굳이 뭐 하러. 네가 내 방을 같이 쓰면 된다. 합방하자"라고 말해 자신의 속내를 드러냈다.

이에 문강태는 고문영의 제안을 거절하며 "너네 부모님이 쓰던 방이지 않느냐"라며 "내가 다른 데 가서 살자 그럼 가겠느냐"라고 물었고, 고문영은 "또 도망가야 하느냐. 오빠가 나비 꿈 꿀 때 되었느냐"라며 호들갑을 떨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